874회 EBS 명의 만성콩팥병 복막투석 혈액투석, 투석혈관로 막힘 터짐 도류증후군 감염 원인과 치료 방법



874회 EBS 명의 만성콩팥병 복막투석 혈액투석, 투석혈관로 막힘 터짐 도류증후군 감염 원인과 치료 방법

EBS 명의 <만성콩팥병 혈액투석, 투석혈관로> 편 내용인 만성콩팥병 복막투석 혈액투석, 투석혈관로 막힘 터짐 도류증후군 감염 원인과 치료 방법 및 사례 및 경험담에 대해서 말씀드립니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방송 내용을 바탕으로 EBS 명의 <당신도 알아야 할 생명의 혈관, 투석혈관로> 편에서는 혈관외과 송단 교수와 함께 혈액투석 환자들에겐 더없이 중요한 투석혈관로에 대해 알아봅니다.

 

👉생명의 혈관, 투석혈관로의 모든 것

 



874회 EBS 명의 만성콩팥병 복막투석 혈액투석, 투석혈관로 막힘 터짐 도류증후군 감염 원인과 치료 방법

국내 만성콩팥병 환자가 30만 명에 육박했습니다. 지난 10년 사이 2배 이상 증가한 수치로, 30세 이상 성인 10명 중 1명이 만성콩팥병에 걸리게 됩니다. 만성콩팥병의 원인 질환은 당뇨병과 고혈압. 혈관을 망가뜨립니다고 익히 알려진 두 질환은 콩팥까지 망가뜨립니다.

만약 콩팥이 제 기능을 잃어버립니다면, 투석이냐 이식이냐 중대한 갈림길에 섰습니다. 이식은 공여자가 있어야 하기 때문에 원합니다고 받을 수 없습니다. 그래서 말기 콩팥병 환자의 80%는 혈액투석을 받습니다!

 

 



 

👉EBS 투석혈관로 명의 송단 교수 예약

  알뜰폰요금제

거리를 걷다 보면 병원 간판에 ‘혈액투석’이 적혀있는 것을 쉽게 볼 수 있습니다. 국내에서 혈액투석을 받는 환자 수는 13만 명. 환자들은 일주일에 세 번, 한 번에 서너 시간씩 걸리는 혈액투석을 평생 받아야 합니다.

그런 환자들이 가장 힘들어하는 건 ‘투석혈관로’ 문제입니다. ‘투석혈관로’란 무엇일까요? 투석할 때 혈액이 들고나는 혈관에는 어떤 문제들이 생기는 걸까요?

투석혈관 시술 및 관리법, 혈액투석 환자라면 꼭 알아야할 것 

만성 신부전 환자들은 생명 유지를 위해 정기적인 혈액투석을 받아야 한다. 혈액 중 노폐물을 걸러내고 신체 기능에 필요한 물질의 농도를 균형 있게 유지하는 역할을 하는 신장이 제 역할을 하지 못하기 때문에 이 과정을 인공신장에 위탁하는 셈이다. 이 때 필요한 것이 바로 투석혈관이다.

투석혈관은 혈액이 빠져나오고 들어가는 통로 역할을 한다. 투석용 바늘 2개를 기본적으로 삽입하기 때문에 혈관이 크고 튼튼해야 투석 치료 과정이 원활하게 이뤄질 수 있다. 투석혈관을 오래 사용하려면 평소 이상 신호가 없는지 잘 살펴봐야 한다. 만약 문제가 협착 등의 문제가 발생했다면 병원을 찾아 빠른 치료를 시행해야 한다.

투석혈관 치료에는 수술과 비수술 치료가 있다. 환자의 상태에 따라 치료 방법이 달라진다. 조기에 이상을 발견한다면 혈관을 넓혀주는 풍선확장술 등 비수술 치료가 가능하다. 그러나 비수술 치료 시기를 놓쳐 투석혈관에 염증이나 협착이 심한 경우 수술이 필요하다.

건강한 콩팥 없이는 평범한 일상이 불가능합니다.

31세의 한 여성은 반년 전부터 신장내과에서 진료를 받고 있습니다. 그녀는 그때부터 건강이 악화돼 최근 몇 개월 사이에 호흡 곤란, 구토, 체온 조절 이상, 급격한 체중 증가 등의 증상이 더욱 심해졌습니다. 그 모든 증상은 콩팥 기능이 떨어지며 나타났고, 결국 ‘만성콩팥병 5단계’ 진단과 함께 지금껏 당연했던 일상을 포기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생명의 혈관, 투석혈관로의 모든 것

 

이제 그녀는 중요한 선택을 앞두고 있습니다. 혈액투석이나 복막투석을 통해 투석 생활을 하거나, 기증자를 통해 신장 이식을 받아야 합니다. 그녀는 어떤 선택을 내릴까요? 평범한 일상을 가능케 하는 콩팥 건강의 중요성을 되짚어보고, 콩팥의 기능과 만성콩팥병의 진단 기준에 대해 알아보는 것은 어떨까요.

혈액투석을 받기 위해 새로운 혈관이 필요하다?

투석은 기존에 가지고 있던 혈관을 통해 받을 수 없습니다. 투석을 위해선 새로운 혈관을 만들어야 합니다. 그것이 ‘투석혈관로’다. 혈관외과 송단 교수는 투석 환자들에게 투석혈관로가 ‘생명선’이라고 말합니다. 이들이 투석을 받을 때 주삿바늘을 꽂을 수 있는 곳이자, 문제가 생기면 투석이 불가하거나 이곳에서부터 합병증이 시작되어 목숨이 위태로워질 수도 있습니다.

 

👉EBS 투석혈관로 명의 방송 다시 보기

 

투석혈관로는 동맥과 정맥을 이어 만드는 동정맥루 수술을 통해 만들어야 하는데, 환자의 상태에 따라 자가혈관이 또는 인조혈관을 이용해 수술합니다. 투석혈관로를 만들기 위한 수술에 대해 정확히 알고 혈액투석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혀보는 것은 어떨까요.

투석 환자들은 투석보다 투석혈관로를 더 걱정합니다?

혈액투석은 일주일에 3번, 회당 3~4번을 받아야 해서 인내를 필요로 하는 치료다. 하지만 정작 환자들이 힘들어하고 걱정하는 것은 지루함도 번거로움도 아닌 투석혈관로에 생기는 문제들. 투석혈관로가 막히거나 터지지도 하고, 염증과 감염 등의 합병증까지 다양한 문제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70대 후반의 남성은 혈관로 감염으로 패혈증의 위험에 처해 응급실로 이송되었습니다. 또 다른 50대 후반의 남성은 투석받을 때마다 손가락 끝마디가 아리고 통증이 있어 내원했습니다. 40대 초반의 한 남성은 도류증후군으로 손가락을 잘라야 합니다는 이야기를 듣기도 했습니다.

 

👉생명의 혈관, 투석혈관로의 모든 것

 

투석혈관로에 생긴 여러 가지 문제로 송단 교수를 찾아온 환자들. 송단 교수는 위험 상황을 마주한 환자의 고통에 공감하고 빠르고 정확하게 처치합니다. 그들을 다정하고 친근하게 살피며 오로지 투석혈관로라는 한 분야에 매진해온 송단 교수의 모습을 소개합니다.

EBS <명의>에서는 혈액투석 환자들의 투석혈관로를 만들고 고치는 혈관외과 전문의 송단 교수와 함께 왜 투석혈관로가 이들에게 생명선인지를 이해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 안내 】

※ 본 정보는 건강정보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한 참고자료이며 환자의 증상과 질병에 대한 정확한 판단을 위해서는 의사의 진료가 필요합니다.
※ 명의 프로그램에 대한 정보를 전달합니다. 상세한 상담은 반드시 전문의 진찰을 통해 받으셔야 합니다.
※ 해당 병원의 광고나 지원이 전혀 없는 글입니다

 

이 포스팅은 쿠팡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